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오~ 오어오어! 라랄랄랄 랄랄라 랄랄~
1995년의 무더웠던 여름, 헤비메틀 밴드에서 잔뼈가 굵은 뮤지션 박현준과 강기영, 그리고 새빨갛다고 하기에는 너무 밝은 빨강 머리의 이윤정. 전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이 세 명이 함께 부르던 이 노래. 바로 ‘삐삐밴드’의 1집 ‘문화혁명’의 타이틀 곡 <안녕하세요>입니다. 

당시에는 삐삐밴드가 인기가 전혀 없었습니다. 온통 이별 노래에 슬픈 발라드와 원초적인 댄스뮤직만 있던 한국 가요계에서, ‘식사하셨어요? 별일 없으시죠?’, ‘우리집 강아지는 멍멍멍’, ‘안녕하세요 잘 가세요’ 따위의, 어찌 보면 시답지 않은 가사를 고래고래 소리치며 불러대는, (당시 어른들의 눈에는) 미풍양속을 저해하는 긴 머리 청년 둘과 빨간 머리 말괄량이 아가씨 한 명은 그야말로 ‘눈엣가시’였죠. 그런데... 가만히 생각해 보세요. 그들의 히트곡 <안녕하세요>라는 노래는 그렇게 욕할 이유가 도대체 없는 우리 사회를 밝게 만드는 아주 긍정적인 노래입니다. 

긍정의 인사,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는 우리가 살면서 흔히 건네는 인사말입니다. 가족이나 친지, 지인들을 그날 처음 볼 때 흔히들 건네는 말이죠. 이 말은 단순히 ‘Nice to meet you’처럼, 처음 만나 반갑다는 간단한 인사가 아닙니다. 식사는 하셨는지, 가내 두루 평안하신지, 그 집 개가 ‘멍멍멍’ 짖는지 ‘망망망’ 짖는지까지 챙기는 인사말이 바로 ‘안녕하세요’랍니다.  매일 ‘좋은 꿈 꾸었니?’하며 인사하고, 다음날도 반갑게 인사하며 보고 싶고, 시간이 나면 함께 여행 가고 싶은 그런 이웃들만 있는 사회. 이건 우리 모두가 꿈꾸는 유토피아에요. 우리 모두 삐삐밴드의 <안녕하세요> 가사 대로만 인생을 살 수 있다면, 전쟁도 싸움도 없이 서로서로 생각하는 평화로운 사회는 정말 가까이 와 있을텐데 말이죠.

그런 안녕의 힘이 삼성생명의 <안녕하세요>라는 광고 속에도 흠뻑 들어 있습니다. 마치 삐삐밴드의 <안녕하세요>와 비슷하지만, ‘안녕하새우, 안녕하쌤, 안녕하슈,안녕하삼~’ 다양한 안녕 인사가 이어지니 광고를 보기만 해도 괜히 기분이 좋아지는 힘이 생기고 또 많은 사람들에게 역시 안녕의 힘을 전파하다보니 자연스럽게 인기 CF가 되었고, 인기 CF라면 누구도 피해갈 수 없다는 필수조건, 패러디도 인터넷상에 하나 둘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그렇다면 오리지날은 접어두고 그 패러디를 한번 살펴볼까요? 


고객 모두의 안녕을 기원하며, ‘안녕하새우!!’

2010 삼성생명의 ‘안녕하세요’ 캠페인은 단순 광고를 넘어, 삼성생명이 추구하는 궁극의 목표가 모두 담겨 있습니다. 지인에게 인사를 건네듯 친근하게 들리는 ‘안녕하세요?’ 라는 인삿말. 이것은 앞서 말씀드렸듯 단순한 인사말을 넘어 고객의 건강은 물론, 고객을 둘러싼 환경의 평안을 기원하며, 언제나 행복한 생활을 누리는데 삼성생명이 힘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이 담겨 있답니다.
 
고객이 삼성생명 FC를 만날 때, 먼저 ‘안녕하세요!’하고 인사를 건네주시면 FC들은 마음이 편안해진다고 합니다. 왜냐고요? 자신의 고객이 ‘안녕한 상태’라는 걸 확인한 거니까요. 고객이 안녕해야 삼성생명과 임직원도 모두 안녕한 법이기 때문이죠. 여러분도 가족, 지인들을 만나면 얼른 활기차게 노래 불러보세요. 
안녕하세요, 안녕하샘. 안녕하슈 안녕하삼 안~녕하셔!
어이없는 표정을 잠깐 짓겠지만, 이내 ‘빵~’터지며 크게 웃는 여러분의친구들, 가족을 만나실 수 있을겁니다. 여러분과 주변 사람이 즐겁게 웃는 것! 이것이 바로 우리 모두의 행복 아닐까요? (주의!! 엄하신 할아버지 할머니껜 조심하시는 것, 잊지 마세요!!)

* Samsunglife Blog L
공유하기 링크
TAG
댓글
  • 프로필사진 이희정 ㅎㅎㅎ 정말이지 안녕 한글자에 담긴 의미는 너무너무 많지요~
    그 안녕이란 단어에 행복과 기쁜맘을 담아전해주는 cf여서 관심도 많았고 절로 행복함을 같이 느꼈던 광고랍니다~
    뒤이어 나올 안녕이란 말과 이어지는 소통되는 단어가 광도로 또 나올까하는 기대심도 커졌는데~
    또 멋진 광고로 다가오리라 기대해봐도 좋겠지요???^^*
    이런 소소했지만 궁금했던 기대되었던 일들을 전해주실 블로그 L~ 또한 !!
    멋져지는 모습과 행복한 소식과 같이 토닥거릴수 있는 같이 눈물도 지을수 있는 훈훈한 정을 느낄수 있는 소식들로 가득 채워주시길 알려주시길~ 바랄께요~!!
    2011.12.26 16:48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