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밸런스 컨설팅 신청하기
실내에서도 간단하게 ‘뒤태 미녀’ 되기!
[라이프디자인] 노후실손의료보험, 잘 활용하면 효자보다 든든하다
미리 봄을 맞이하는 서울 근교 ‘라이딩 코스’!
삼성생명 홈페이지 회원이 되어 주세요 SMART LIFE DESIGN Young 삼성라이프
대한민국 부모님, 아이 교육 때문에 걱정이 많으시죠? 열심히 일해서 아이 공부에 서슴없이 투자하지만, 성적은 생각만큼 오르지 않고. 속상한 마음에 다그쳐 보기도 하지만, 오히려 아이와의 사이만 멀어집니다. 도대체 무엇이 문제일까요? 삼성생활문화센터 상담실의 문수정 박사로부터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
학업이 오르지 않는 자녀, 우리 아이 공부가 너무 걱정된다면?

엄마와 아이의 ‘공부’ 풍경

올해 중학생이 되는 도연이 엄마는 소위 알파맘입니다. 그리 넉넉하지 않은 가정형편에도 딸의 공부를 위해서라면 아무리 비싼 고액과외도 마다치 않았고, 학원을 보내더라도 특목고나 영재원을 대비하는 수준 높은 곳으로만 밀어 넣었습니다. 그런데 어릴 때는 칭찬도 많이 받던 도연이가 학년이 높아질수록 공부에 의욕이 없어지고 짜증도 늘고 행동은 점점 더 굼떠지기만 합니다. 엄마는 이렇게 팔을 걷어붙이고 동분서주 뛰는데 무기력하게 널브러지는 딸을 보면 속이 타들어치 가고 답답해서 견딜 수가 없습니다. 참을 수 없을 만큼 화가 치민 엄마는 저주인지 협박인지 모를 말을 내뱉습니다.
너 두고 봐라, 그래 가지고 대학이나 갈 수 있을 줄 알아!
넌 학원 하나 안 다닌 ○○보다 시험을 못 봐 놓고 자존심도 안 상하냐!
견디다 못한 도연이가 소리를 지르며 뛰쳐나갑니다.

도연이와 엄마의 마음속 이야기

성적이 오르지 않는 자녀, 우리 아이 공부가 너무 걱정된다면?

도연이 마음

“나도 잘하고 싶지만, 학년이 높아질수록 어떻게 공부해야 할지 모르겠고, 뛰어난 학원친구들과의 격차가 너무 좌절스러워요. 나도 속상해 죽겠는데 내 시험점수 하나하나에 행복했다, 불행했다 하는 엄마를 보면 너무 부담스럽고, 엄마 말대로 내 인생이 정말 나락으로 떨어지기라도 할 것 같이 불안해요. 실력 없는 나도 싫고 걸핏하면 내 인격 전체를 싸잡아 비난하는 엄마도 미울 뿐입니다. 해봤자 난 안될 것 같아요.”

엄마 마음

“나는 어려운 가정형편 때문에 공부 뒷바라지라곤 꿈도 못 꿔봤는데, 완벽한 공부환경을 만들어 줘도 열심히 하지 않는 도연이가 너무 답답하고 한심해요. 난 애가 타서 저를 위해 죽을 힘을 다하는데, 천하태평 게으름만 피우고 있는 것 같아 배신감이 느껴지고 화가 치밀어 오릅니다. 내 모든 것을 걸었는데 도연이가 좋은 대학을 못 가면 내 인생이 전부 실패한 거나 다름없지 않을까, 그리고 나처럼 도연이도 평범하고 별 볼 일 없는 인생을 살게 될까 봐 너무 두려워요.”

도연이와 엄마에게 필요한 것

지금 도연이는 학업에서 자기 실력보다 높은 기대와 과제에 치여 좌절감과 무력감에 빠져있습니다. 지금까지 나름대로 노력했지만, 자신에 대한 믿음이나 효능감보다는 우수한 친구들과 비교하면서 지속적으로 실패감을 맛보았던 것 같습니다. 이 시점에서 도연이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일까요? 아마도 세상이 미친 듯이 비교하고 경쟁을 조장해도 이에 휘둘리지 않고, 턱 하니 중심을 잡고 자신의 잠재력과 가능성, 강점을 굳건히 믿어주는 대상이 아닐까요? 어른인 우리도 이리저리 치이고 자신에 대한 믿음을 잃어갈 때, 무조건 나를 믿고 응원해 주는 누군가를 간절히 원하잖아요. 시시비비 따지지 않고 ‘무조건’ 믿어주는 대상 말이에요.
성적이 오르지 않는 자녀, 우리 아이 공부가 너무 걱정된다면?
아이들은 아직 삶의 경험이 부족하기 때문에 지금 실패해도 인생이 끝나는 게 아님을, 좌절과 시련은 진정한 삶의 또 다른 얼굴일 뿐 그 때문에 내가 소멸되지도 축소되지도 않음을 알지 못합니다. (사실 어른들조차 이를 진정으로 깨닫고 있지 못한 경우가 많지요.) 그래서 실패를 경험하면 어른들보다 더 깊이 상처받고 절망하게 되는데, 만일 자신에게 중요한 누군가가 크게 불안해하고 실망하면 본래 느꼈던 좌절감의 몇 곱절이나 타격을 받게 됩니다. 정확히 말하면 성적하락으로 인한 본래의 좌절감에 부모의 실망감이라는 정서적 무게까지 추가로 감당하게 되는 것이지요. 이처럼 정서적 고통을 견디기 어려울 때, 아이들은 아무렇지도 않은 척하거나 아예 노력을 철회하는 회피반응을 보이기도 하는데 이는 더 상처받지 않으려는 자기 보호 반응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도연이에게 필요한 것은 높은 수준의 목표를 세우고 무모하게 돌진하는 것이 아니라, 현재 학업에서 자신의 강약점을 정확히 진단해서 공부방법의 변화를 모색하거나 성취감을 느낄 수 있도록 목표를 수정, 혹은 자기 주도적 공부의 성취감을 맛보게 하는 것 등일 수 있습니다. 이는 마치 유능한 코치가 자신의 실적에 연연하지 않고 객관적으로 선수의 능력과 심리적 상태를 파악해서 현실적인 개입을 하는 것에 비유할 수 있지요. 이 과정은 단지 학업을 위해서 뿐만 아니라, 잘될 때도 있고 못될 때도 있는 인생이라는 경기를 어떤 태도로 임해야 하는지에 대한 소중한 가르침이 될 것입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사례에서 도연이 엄마는 좌절된 자기 욕구, 미래에 대한 불안 때문에 딸의 마음을 공감하거나 적절한 도움을 주기 어려운 상태에 있습니다. 내 상처가 너무 아프고 딸을 통해 보상받으려는 무의식적 욕구가 앞서기 때문에 아이를 객관적으로 바라보기가 어렵습니다. 누구 하나 예외 없이 우리는 때론 약해지고 무지해지는 ‘인간’이니까요. 그래서 정신을 똑바로 차려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지금은 내게 의존해 있지만 내 생명보다 더 소중한 우리 아이들에게 상처를 입힐 수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부모로서 우리의 내면 아이, 내 상처, 열등감, 좌절된 욕구를 돌봐야 할 이유입니다. 한 가지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자녀에게 실망하고 속상할 때, 즉각적으로 반응하는 대신 상한 내 마음을 따뜻한 시선으로 먼저 바라봐 주세요. 그리고 다음과 같이 반복해서 말해 주는 것입니다.  
(나는 비록 아이의 성적이 떨어져서 많이 실망스럽고 속상하지만) 그런 나 자신을 온전히 받아들이고 깊이 사랑합니다.
(나는 아이가 대학에 못 갈까 봐, 쓰라린 실패를 맛볼까 봐, 인생에서 낙오할까 봐 여전히 두렵지만) 그런 나 자신을 온전히 받아들이고 깊이 사랑합니다.
이 방법은 게리 크레이그(Gary Craig)가 창시한 자가 정서치유 기법인 EFT(Emotional Freedom Techniques)인데, EFT코리아 홈페이지에서 무료로 배우실 수 있습니다. 
성적이 오르지 않는 자녀, 우리 아이 공부가 너무 걱정된다면?
어떤 부모교육 강의에서 “부모가 썩어야 자식이 산다. 그런데 잘~ 썩어야 한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습니다. 부모 노릇을 한다는 것이 얼마나 괴롭고 어려운지를 참 잘 표현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속이 상하지 않을 수 없지만, 그것이 무의미하지 않음을, 오히려 이를 양분으로 자녀라는 나무는 무럭무럭 자랄 것입니다. 한 인간으로서 일희일비(一喜一悲)하지 않는 내공과 겸손과 인내, 용기를 배우게 되는 건 덤으로 받게 되는 삶의 선물일까요?
Samsunglife Blog L

댓글

비밀글
Sons 2013/01/18 11:09 Reply | Edit/Del | Addr
인생을 살다 보면
성적이란게 그리 중요하지 않다는 걸 잘 알면서도
아이의 성적에 언제나 신경을 쓰고 맙니다.

아무리 성적이 중요해도
아이보다 성적이 더 중요할 수는 없는 법.

아이 키우는 부모로서
다시금 반성해 봅니다.

잘 읽었습니다. ^^
Favicon of http://samsunglifeblogs.com 삼성생명 블로그 L 2013/01/18 11:35 Edit/Del
Sons 님, 삼성생명 블로그 L을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으로 더 좋은 콘텐츠를 보여 드리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삼성생명 홈페이지 회원이 되어 주세요 SMART LIFE DESIGN Young 삼성라이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