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욜로, 가성비 열풍의 2017년! 다가오는 2018년 소비 트렌드는?

 

다사다난했던 2017년을 뒤로하고 새로운 한 해를 맞이할 시기가 찾아왔습니다. 올해는 욜로와 가성비 등의 소비 트렌드가 큰 화두였는데요. 2018년에는 어떤 소비 트렌드가 사람들의 관심을 모을까요? 오늘 Samsung Life&에서는 2018년 소비 트렌트를 이끌 키워드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작지만 확실한 행복, 소확행

작지만 확실한 행복, 소확행

 

소확행(小確幸)은 말 그대로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뜻합니다. 무라카미 하루키의 수필 <랑겔한스 섬의 오후>에 나온 이 단어는 갓 구운 빵, 보송보송한 수건, 고양이와 침대에 같이 누워 있기 등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소소한 일상 속 행복감을 의미하는데요. 일본의 자산 시장이 급등했던 버블경제 붕괴 후 소소한 행복을 추구했던 사람들의 심리를 반영했던 단어이기도 합니다.

 

미래에 다가올 행복보다는 곁에 가까이 있는 확실한 행복에 집중하는 것이 소확행의 특징 중 하나인데요. 2018년도에는 ‘홈 루덴스(home ludens)’처럼 되도록 집에서 여가를 보내고, ‘호캉스(호텔+바캉스)’ 처럼 여행은 가까운 곳으로 가는 등 적은 비용으로 소소한 행복을 누리는 이들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합니다.

 

 

가격 대비 마음 만족, 플라시보 소비

가격 대비 마음 만족, 플라시보 소비

 

플라시보 소비는 실제 가격과 기능을 비교해보는 ‘가성비’에 가격 대비 심리적 안정과 만족감을 중요시하는 ‘가심(心)비’가 더해진 구매 행위를 말합니다. 이 단어는 치료에 전혀 도움이 안 되는 약이나 치료법을 통해 병세가 호전되는 현상인 플라시보 효과(Placebo effect)에서 영향을 받았습니다.

 

플라시보 소비는 가성비 높은 물품을 구매했다는 만족보다 마음의 위안을 받았는지를 더 중요하게 여기는 소비 패턴이라 할 수 있는데요. 이는 상대적 박탈감, 과도한 경쟁 등을 통한 불안함을 덜기 위한 수단으로서의 성격이 강합니다. 비싼 가격에도 안전성을 위해 친환경 유기농 계란, 천연소재 생리대를 구매하는 등의 ‘위안 비용’, 사랑하는 마음으로 특정 콘텐츠 상품을 구매하는 ‘굿즈 소비’가 플라시보 소비의 예시입니다. 저성장이 예측되는 2018년도에도 소비자들은 기분을 진정하고, 스트레스 해소를 돕는 상품에 지갑을 열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과 삶의 균형, 워라벨

일과 삶의 균형, 워라벨

 

일과 삶의 균형을 뜻하는 ‘워라벨(Work-and-life balance)’은 적당히 벌면서 잘 살기를 희망하는 젊은 직장인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을 말합니다. 워라벨을 지향하는 이들은 회사에서 열심히 일해 부와 명성을 쌓기보다는 개인의 삶을 더 중요하게 생각하는데요. 자신•여가•성장을 중요시하며, 과중한 업무와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기 위해 노력하고, 취미 생활 유지를 목적으로 일을 합니다. 자기개발보다는 오로지 지적 만족을 위한 공부도 하는 것입니다.

 

점차 워라벨 세대가 소비 시장에 영향력을 행사하면서 패스트 힐링을 하기 위한 수면 카페, 성인 대상으로 하는 발레, 태권도, 피아노 등 맞춤 휴식 공간이 생겨나고 새로운 수업도 늘어났습니다. 2018년에도 워라벨 세대를 겨냥한 여가문화 및 교육 관련 사업이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자신 표현 소비, 미닝아웃

자신 표현 소비, 미닝아웃

 

미닝아웃(Meaning Out)은 자신만의 정치적•사회적 성향을 ‘커밍아웃’한다는 의미로 사용됩니다. 소비 측면으로 봤을 때 전통적인 불매운동이나 구매운동과 비슷하다고 할 수 있는데요. 미닝아웃은 우리가 자주 이용하는 SNS를 통해 확산되는데요. 해시태그를 통한 핵심 키워드로 사회 문제를 언급하고, 간단한 방법으로 사회운동을 이끌기도 합니다.

 

이런 현상은 소비 패턴에서 두드러집니다. 어떤 옷을 입고, 가방을 들고 다니는가에 따라 자신이 추구하는 바를 표현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최근 아동폭력 반대, 동물 보호 등의 문구가 적힌 티셔츠를 비롯해, 팔찌, 시계 등 다양한 굿즈들이 미닝아웃 표현 매개체로 사용되어 사람들의 공감을 이끌어냈습니다. 이처럼 ‘부’보다는 ‘개념’을 드러내는 미닝아웃의 소비 패턴은 내년에도 계속 이어질 전망입니다.

 

 

즉각적인 서비스, 언택트 기술

즉각적인 서비스, 언택트 기술

 

언택트(Untact)는 무인 서비스를 함축하는 개념으로 사람과의 접촉을 뜻하는 콘택트(Contact)를 지운다는 의미입니다. 인공지능•사물인터넷•빅데이터 등의 기술은 사람과 사람의 관계에서 사람과 기술의 관계로의 소비 활동을 이끌고 있는데요.

 

최근 패스트푸드 매장에서 쉽게 볼 수 있는 무인 주문 결제 키오스크(Kiosk), 비대면 은행 계좌 개설, 스마트 무인 세탁함, 무인 택배 보관함 등 소비 방법 변화를 비롯해 산업 전체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언택트 기술의 특징은 언제든지 신속하게 일 처리가 가능하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특히 스마트폰에 익숙한 1인 가구와 맞벌이 부부의 증가로 인한 모바일 결제 활성화가 기술 발전에 불을 지폈다고 할 수 있습니다. 2018년에는 어떤 획기적인 언택트 기술 접목 서비스가 나올지 기대됩니다.

 

 

새로운 소비 트렌드는 앞으로의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과 사회 변화를 가늠할 수 있는 리트머스 시험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2018년 트렌드들이 산업 전반에 다양한 영향을 미치며 얼마만큼 사람들의 생활에 편의성을 제공할지 귀추가 주목되는데요. 오늘 소개 드린 2018년도 소비 트렌드로 미리 나의 소비생활을 짐작해보는 건 어떠세요? ^^

 

 

 

 

나를 위한 3대 자산 바로알기 자산컨설팅 신청하기 유병장수 시대 암치료비 어떻게 준비하지? 암보험 알아보기
 
 

 

댓글
댓글쓰기 폼
< 1 2 3 4 5 6 7 8 9 10 ··· 287 >